콘텐츠바로가기

'BIFF 개막식' 장동건X윤아, 레드카펫 '안구정화' 비주얼

입력 2017-10-13 10:03:01 | 수정 2017-10-13 10:12:08
글자축소 글자확대

포토슬라이드


그룹 소녀시대 윤아, 배우 장동건이 12일 오후 부산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22th BIFF)'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평창 퀴즈 드루와

POLL

한국GM에 1조원 세금투입, 어떻게 생각하세요?

아파트 후분양제 의무화,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