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풍문쇼' 박수홍, 박보검 종교 논란에…"다 숨기고 조심스레 살 필요 없어"

입력 2017-10-17 09:21:42 | 수정 2017-10-17 09:43:52
글자축소 글자확대
'풍문쇼' 박수홍 박보검 종교 논란 언급 /사진=채널A기사 이미지 보기

'풍문쇼' 박수홍 박보검 종교 논란 언급 /사진=채널A


'풍문쇼' MC 박수홍이 박보검의 종교 논란에 대해 일침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자신의 SNS에 교회 행사 관련 글을 게재했다가 구설수에 오른 박보검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박보검은 독실한 기독교인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그가 어린 시절부터 다닌 예수중심교회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등에서 이단으로 규정한 곳이다.

박수홍은 이에 대해 "우리는 공개되는 직업이다. 하지만 정치나 종교 등 SNS에 올리는 것은 침해받으면 안된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얼마 전까지 악플을 온몸으로 받아낸 사람으로 말씀 드리자면 그 분들의 의견도 받아들여야 한다"라며 "사회 전체적으로 다 숨기고 조심스럽게 살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 단 인신 공격은 안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의사 개진은 할 수 있되 인신공격성 글은 서로가 조심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유소영은 "박보검이 유명인이다보니 감당해야 할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 SNS는 자제하는 것이 어떤가 싶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가연은 "이단이다 아니다는 저희에게 문제를 주는 것은 아니다. 근데 그걸 들먹여 그 사람을 건드리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