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번 생은' 정소민, 멜로부터 현실 연기까지…월화 여신 '우뚝'

입력 2017-10-18 08:58:52 | 수정 2017-10-18 08:58:5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정소민이 로맨스부터 현실 공감까지 다 잡은 연기력으로 월화 저녁을 풍성하게 채우고 있다.

17일 저녁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심쿵 멜로부터 로우킥까지 선보인 코미디 그리고 짠내나는 현실까지 안 되는 게 없는 장르 여신이자 월화 드라마 신흥 여신으로 열연을 펼쳤다.

이날 지호(정소민 분)는 세희(이민기 분)의 프러포즈를 거절했지만 자신이 필요하다고 말해준 사람이 '처음'이라는 데 마음을 움직이며 역으로 프러포즈를 하고 결혼을 결심했다. 결혼을 결심한 직후 지호는 집에 세희를 인사시키며 결혼 사단을 일단락시켰다.

정소민은 수트를 차려입은 세희의 모습에 심쿵한 표정으로 묘한 감정을 드러내며 로맨스 분위기를 자아냈다. 달달함에 이어 가족들에게 인사를 하고 아버지(김병옥 분)의 허락을 받을 때에는 세희에게 거센 로우킥으로 무릎을 꿇게 해 폭소를 자아냈다. 시트콤까지 섭렵한 연기 스펙트럼을 제대로 선보인 것. 로맨틱하다가도 코믹한 정소민의 열연이 빛난 장면이었다.

뿐만 아니라 현실 공감도 놓치지 않았다. 결혼은 평범한 삶을 위한 선택임을 담담한 목소리로 풀어내는 정소민의 내레이션과 감정 연기는 ‘홈리스’, ‘하우스 푸어’, ‘웨딩 푸어’의 삶을 살아가는 현 세대의 공감을 자아냈다.

정소민은 단연 로코퀸다운 로맨스 활약은 물론 코미디와 공감까지 이끌어냈다. 무엇보다 전작을 잊게 할 정도의 연기 변신과 몰입도 100%를 이끄는 흡인력까지 다 잡은 연기력은 매주 시청자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정소민의 로맨스와 현실 공감 열연에 시청자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는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는 월화 저녁 9시 30분 tvN을 통해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