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깜짝 선발' NC 정수민, 3이닝 3실점 강판

입력 2017-10-21 15:32:18 | 수정 2017-10-21 15:32:18
글자축소 글자확대
NC 다이노스가 깜짝 선발 투수로 내세운 정수민이 3이닝 3실점으로 조기 강판 당했다.

정수민은 21일 경남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플레이오프 4차전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이후 3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2탈삼진 3실점을 기록한 뒤 마운드에서 내려갔다.

김경문 NC 다이노스 감독은 "내년 선발 투수 자원"이라며 정수민에게 플레이오프 선발 등판 기회를 줬다. 하지만 4회 초 장현식에게 마운드를 넘기면서 첫 포스트시즌 선발 기회를 제대로 잡지 못했다.

두산은 NC에 4회 말 4 대 1로 앞서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