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모닝브리핑] 트럼프 "北 대응 완전히 준비돼 있어"…태풍 '란' 영향, 강풍·풍랑특보

입력 2017-10-23 06:52:34 | 수정 2017-10-23 06:52: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 트럼프 "北 대응 완전히 준비돼…알면 충격 받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도발에 대해 완전히 준비돼 있다며 얼마나 완전하게 준비돼 있는지 알면 충격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북한 문제에 관해 말하자면, 우리는 어떠한 것도 준비돼있다"며 "믿기지 않을 만큼 잘 준비돼있다"고 밝혔다.

◆ 트럼프 "연내 미국 역사상 최대 감세안 처리"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인터뷰에서 "미국 역사상 최대의 감세가 있을 것"이라며 "감세에 대한 엄청난 욕구와 기운이 있다"고 말했다. 4조 달러(4530조 원) 규모의 차기 회계연도 예산안이 상원을 통과한 지 사흘만이다. 그는 감세 효과에 대해 "개인당 평균 5000달러(566만 원)가 될 것이며, 매우 고대한다"며 "세제개혁을 올해가 가기 전에, 어쩌면 훨씬 더 빨리 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日 아베정권, 개헌발의 의석수 넘어…입헌민주당, 제2당 부상

22일 열린 일본 중의원 선거 투개표에서 아베 신조 정권의 자민·공명 연립 여당이 전체 의석의 3분의 2 이상을 확보해 다른 정당의 도움 없이 개헌 발의를 할 수 있게 됐다. 23일 NHK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20분 현재 연립여당은 자민당 283석, 공명당 29석 등 312석을 확보했다. 투개표가 마무리되지 않았지만 전체 의석의 3분의 2인 310석을 넘어선 것이다. 입헌민주당은 54석을 얻어 자민당에 이은 제2당을 확보했다.

◆ 당정, '文정부 가계부채 종합대책' 최종 협의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은 23일 국회에서 협의회를 열고 1400조 원에 달하는 가계부채를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종합대책을 논의한다. 당정은 회의에서 기존의 총부채상환비율(DTI) 산정방식을 개선한 신(新) DTI 도입을 포함해 DTI 전국 확대 등 가계부채 관리 방안을 집중 협의한다. 당정 간 최종 협의에 이어 정부는 24일 서울청사에서 합동 브리핑을 열어 '가계부채 종합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 삼성전자, 이달말 '3개년 주주환원책' 발표…"사상최대 규모"

삼성전자가 내년부터 오는 2020년까지 3년간 추진할 중장기 주주환원 정책을 이달말 발표한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오는 31일 올해 3분기 실적 확정치를 발표하면서 배당 확대, 자사주 매입·소각 등을 골자로 하는 '3개년(2018~2020년) 주주가치 제고 방안'을 내놓을 예정이다. 기본적으로는 최소한 내년까지 글로벌 반도체 수퍼호황에 힘입어 실적 호조세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보고 배당 액수를 대폭 늘리는 한편 잔여 재원이 발생하면 자사주 매입을 통해 주주 이익을 극대화한다는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 태풍 '란' 영향…동·남해안, 강풍·풍랑특보

서리가 내리기 시작한다는 '상강'인 23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제21호 태풍 '란'의 영향으로 제주와 동해안, 남해안 지역에는 매우 강한 바람이 이어지겠다.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동해상과 남해상, 제주 전해상에서 항해나 조업중인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낮 최고기온은 14∼20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 차가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정형석 한경닷컴 증권금융팀장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