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새 공연] 양수경, 전영록·김범룡과 뭉친다…'양수경과 프렌즈 콘서트' 개최

입력 2017-10-24 10:44:45 | 수정 2017-10-24 10:44: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양수경_사진 양재명 작가기사 이미지 보기

양수경_사진 양재명 작가



‘돌아온 디바’ 양수경이 깊어가는 가을 또 다시 무대에 오른다.

지난 9월 27일 이화여대 단독콘서트 ‘초대’를 매진시키며 성황리에 마친 양수경.

양수경 소속사 측은 "양수경이 오는 11월18일 오후 5시 서울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양수경과 프렌즈 콘서트’라는 타이틀로 또다시 무대에 오를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번 콘서트는 양수경의 컴백무대 KBS ‘콘서트7080’을 유심히 지켜본 공연기획자가 ‘콘서트7080’과 같은 잊지못할 추억의 무대를 만들어달라고 요청하면서 이루어졌다는 후문.

따라서 이번 ‘양수경과 프렌즈 콘서트’에서는 양수경의 컴백무대를 지원해준 선배가수 전영록과 김범룡이 다시 한번 지원사격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콘서트 레퍼토리는 공연의 총 음악프로듀서를 맡은 하광훈 작곡가가 이화여대 단독콘서트 이후 부족한 부분을 보완 편곡했다.

양수경은 "학창시절의 우상이자 가수의 꿈을 꾸게 해준 전영록 선배, 늘 뒤에서 든든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김범룡 선배와 같은 무대에서 노래를 부를 수 있어 영광이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양수경은 신곡 ‘애련’으로 방송활동을 펼침과 더불어 다양한 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