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르바이트생 "내가 노키즈존 찬성하는 이유는"

입력 2017-10-26 15:28:44 | 수정 2017-10-26 15:28:44
글자축소 글자확대
노키즈존기사 이미지 보기

노키즈존



아르바이트생 대다수는 노키즈존 확산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지난 13일부터 20일까지 전국 알바생 1092명을 대상으로 ‘노키즈존에 대한 알바생의 생각은?’이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알바생 73.5%는 '유아 혹은 유아 동반 부모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적이 있다'고 토로했다.

알바생들이 가장 난처했던 경험으로는 '소란 피우는 아이를 부모가 제지하지 않는 상황(60.4%)'을 택했다.

기타 난처했던 상황으로는 '청소를 하기 어려울 정도로 테이블을 더럽힌 상황(14.6%)', '본인의 요청을 들어주지 않았을 때 갑질을 부리는 상황(6.6%)', '그릇, 컵 등 실내 제품 및 인테리어를 훼손한 상황(5.4%)', '다른 손님들의 불만이 접수된 상황(5%)', '아이만을 위해 메뉴에 없는 무리한 주문을 하는 상황(4.8%)', '매장에 있는 다른 사람을 고려하지 않은 요청을 하는 상황(3.1%)' 등이었다.

당시 근무지는 '음식점(48.6%)'이 가장 많았고, '카페(27.3%)', '쇼핑센터(6.2%)', '영화관 및 공연장(4.5%)', '기타(13.4%)' 순이었다.

노키즈존에 관한 설문조사_제공 알바천국기사 이미지 보기

노키즈존에 관한 설문조사_제공 알바천국



알바생 과반수는 노키즈존 사업장 확산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전체 응답자 중 75.9%가 노키즈존 사업장 확산에 '찬성한다'고 답했으며, 찬성하는 이유 1위로 '매장 내 서비스 질이 높아질 것이라 생각'(41.9%)을 꼽았다.

이어 '위험한 상황이 줄어들 것(30.6)', '다른 손님들의 눈치를 보는 일이 줄어들 것(11.1%)', '까다로운 요구가 줄어들 것(10.3%)', '기타(6.1%)'순으로 답했다.

반대로 노키즈존 사업장 확산에 대해 '반대한다(24.1%)'고 답한 이들은 그 이유로 '일부 개념 없는 부모들의 행동을 일반화하는 것 같아서(40.1%)'라 답했다.

기타 답변으로는 '서로 조금씩 배려하면 해결 된 문제라 생각해서(22.2%)', '노키즈존이 확대되면 육아가 더 힘들어 질 것이라서(13.1%)', '기타(12.8%)', '차별적 행위인 것 같아서(8%)', '너무 과민 반응하는 것 같아서(3.7%)'등이 있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