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썰전' 유시민, 박형준에게 "다스는 누구거냐?" 돌직구 날려

입력 2017-10-27 09:11:31 | 수정 2017-10-27 09:11: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썰전 (사진=JTBC)기사 이미지 보기

썰전 (사진=JTBC)


"다스는 누구 겁니까?"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가 MB정부에서 정무수석을 지낸 박형준 동아대학교 교수에게 이 같은 질문을 던졌다.

그러자 박 교수는 검찰과 특검 결과를 인용하며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것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며 이 전 대통령이 실소유주라는 주장을 부인했다.

이에 유 작가는 "다스는 이명박 대통령 거라고 본다"며 "이 전 대통령 소유가 아니면 일어날 수 없는 일들이 너무 많다"고 반박했다.

이날 박 교수는 편향된 탐사보도가 여론몰이를 주도하고 있다며 다스는 누구냐는 질문이 조직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는 "천안함 폭침이나 김광석 사건과 마찬가지로 편향된 탐사보도가 여론몰이를 주도하고 있다"며 "다스는 누구겁니까를 개인이 자발적으로 하냐"고 반문했다.

이어 "조직적으로 한다. 조직적으로 하는 것에 붙은 것이다"이라고 강조했다.

박 교수는 대표적인 친이계 인사로 꼽힌다. 부산 출신으로 고려대학교를 졸업한 뒤 중앙일보 기자로 활동했다. 2004년 제17대 총선에서 부산 수영구에 당선돼 정계에 입문했으며 이명박 정부시절 요직을 거쳐 청와대 정무수석을 역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