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민주 "국감 보이콧 한국당, 조건 없는 복귀 해야"

입력 2017-10-29 15:06:58 | 수정 2017-10-29 15:06:5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더불어민주당은 29일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 보궐이사 선임 문제로 국정감사를 보이콧한 자유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촉구했다.

제윤경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한국당이 명분 없는 국정감사 불참을 이어가고 있다"며 "제1야당인 만큼 국감을 통해 정부와 여당의 실책을 당당하게 지적하면 될 일이다. 전면 불참 선언으로 해결할 일이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한국당의 국감 보이콧은 명분이 없을 뿐 아니라 성공할 수도 없다고 잘라 말했다. 제 대변인은 "국민들은 방송 정상화를 무력화하려는 행태에 분노하고 있다. 한국당의 국감 무력화 시도는 국민에게 공감을 얻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당 불참에도 국감은 정상적으로 진행됐다"고 짚은 뒤 "한국당의 조건 없는 국회 복귀가 필요하다. 모든 정당의 참여 속에 국감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한국당은 협조해달라"고 촉구했다.

앞서 한국당은 이전 정권에서 여당(당시 새누리당) 시절 추천한 방문진 이사가 사퇴하자 해당 보궐이사를 야당 몫으로 추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방송통신위원회가 현 여당인 민주당 추천 인사를 보궐이사로 선임하자 이에 반발, 국감 전면 거부를 선언했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