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포토] 장항준 감독, '충무로의 이야기꾼~'

입력 2017-10-30 12:25:17 | 수정 2017-10-30 12:25:17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항준 감독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장항준 감독 / 사진=최혁 기자

장항준 감독이 30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기억의 밤'(감독 장항준, 제작 (주)비에이엔터테인먼트, (주)미디어메이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강하늘, 김무열, 문성근, 나영희 등이 출연하는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 분)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 분)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오는 11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