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멜로홀릭' 경수진 "정윤호, 누구에게나 세심…연기하기 편했다"

입력 2017-10-30 14:54:56 | 수정 2017-10-30 15:19:1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경수진이 정윤호, 최대철과의 호흡이 좋았다고 밝혔다.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OCN 새 월화드라마 '멜로홀릭'(박소영 극본, 송현욱 연출)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정윤호, 경수진, 최대철, 박소영 작가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경수진은 촬영장 분위기에 대해 "내가 살짝 내성적이라서 처음엔 상대 배우가 어려웠다. 그런데 윤호 오빠가 누구에게나 세심하고 편하게 대해주셨다"며 "연기 호흡을 맞출 때도 편하게 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최대철 선배님과는 술에 취하는 신을 같이 찍었다. 어려운 장면이었는데 선배님의 애드리브가 정말 많이 나온다"며 "평상시에도 굉장히 유머러스해서 상대방을 편하게 해준다"고 밝혔다.

'멜로홀릭'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타인의 생각을 읽는 초능력을 지닌 남자 유은호(정윤호 분)와 이중인격 여자 한예리·한주리(경수진 분)가 펼치는 청춘들의 사랑 이야기다.

오는 11월 1일 오전 10시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를 통해 첫 공개되며, 11월 6일 오후 9시 OCN을 통해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사진 =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