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리치, 4인조 걸그룹 '여고생' 제작…"기계적 아이돌 탈피할 것"

입력 2017-10-30 17:15:14 | 수정 2017-10-30 17:15: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리치가 4인조 걸그룹 제작에 돌입했다.

리치월드 엔터테인먼트 측은 “총괄 프로듀서이자 가수 리치가 실력파 4인조 여성 아이돌그룹 제작에 돌입했다”고 30일 밝혔다.

리치가 제작하는 4인조 걸그룹 팀명은 ‘여고생’(Highschool)으로 여고 시절 가졌던 순수(Pure), 열정(Passion), 사랑(Love)이란 메시지를 의미한다.

리치는 올해 8월부터 'VLIVE'와 각종 온라인 채널을 통해 '여고생'의 티저(Teaser) 영상을 공개했지만 이들의 얼굴들은 철저히 베일에 가려져있어 벌써부터 이들을 지켜보는 팬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미 공개중인 여고생 멤버들의 티저(Teaser)는 보이스(Voice), 댄스(Dance), 보컬(Vocal), 이미지(Image) 순서로 업로드 중이며 물론 얼굴은 비공개이다. 이에 주변에선 여고생의 비주얼이 부족해서 공개하는 걸 꺼려 하는 거 아니냐는 목소리도 들려오고 있다는 후문.

기사 이미지 보기

리치는 “최근 아이돌 시장에 비주얼화 기계식 맞춤형식 제작에 차별화를 두겠다는 시장에 도전장이라고 볼 수 있다”며 “기획 능력, 안무 연출도 아이돌이 롱런하려면 갖춰야 할 요소들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리치는 “리치월드 소속 싱어송라이터이자 메인 프로듀서 언페어(UNFAIR)가 곡 작업을, R&B 보컬리스트 신나라는 ‘여고생’의 Co-Producer를 맡아 디렉팅과 보컬 트레이닝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고생'은 내년 후반기 데뷔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