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TV조선 "영화 보는 이건희 회장 포착, 굳건히 살아있다"

입력 2017-11-07 10:34:03 | 수정 2017-11-07 10:34: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TV조선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TV조선 방송 캡처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병실에서 TV로 영화를 보고 간호사와 의사 소통을 할 정도로 호전됐다는 보도가 나왔다.

7일 TV조선은 최근 삼성서울병원 최고층 20층의 오른쪽 끝 병실에 있는 이 회장의 모습을 찍어 이같이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이 회장으로 보이는 환자가 TV 앞에 있는 병실 침대에 기대어 앉아 있다.

TV 조선은 이 회장이 지난 5월 개봉한 일본 애니메이션을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후 이 환자가 간호사와 의사 표시를 나누는 듯한 모습도 포착됐다.

TV조선 측은 “그동안 ‘사망설’, ‘위독설’이 분분했지만 오랜 취재 결과, 이건희 회장은 스스로 호흡하며 굳건히 살아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