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멜로홀릭' 정윤호, 찌질남에서 연애고수까지 완벽 변신

입력 2017-11-07 14:17:57 | 수정 2017-11-07 14:17:5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정윤호가 OCN 월화드라마 '멜로홀릭'(극본 박소영/연출 송현욱)을 통해 다채로운 연기 변신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극중 순정파 흔남에서 여심을 읽을 수 있는 초능력을 가지게 된 남자 주인공 ‘유은호’ 역으로 출연하는 정윤호는 지난 6일 밤 9시 방송된 ‘멜로홀릭’ 1회를 통해 실연의 상처에 분노하고 아파하는 모습부터 믿음직한 군대 선임, 훈훈한 대학생의 모습까지 캐릭터의 다양한 면모를 자연스러운 연기로 보여줘 호평을 얻었다.

특히, 정윤호는 그 동안 무대에서 선보인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달리 여자친구에게 지극정성을 다하지만 결국 문자로 이별을 통보 받게 된 ‘유은호’로 변신, 두꺼운 뿔테 안경과 짧은 바가지 머리 등 풋풋하고 어리숙한 스타일링으로 순정파 흔남 캐릭터를 완벽 소화해 눈길을 끌었으며, 사랑에 빠진 설렘과 순수함은 물론, 믿었던 여자친구에게 버림 받은 충격과 슬픔, 의문의 습격으로 인한 혼란스러움 등 다양한 감정을 실감나게 표현해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더불어 이별 후 입대한 장면에서는 완벽한 군복 핏과 함께 후임들의 연애사를 해결해주는 멋진 선임으로, 복학 후에는 여심을 읽는 초능력으로 인해 연애 의지를 상실하게 된 캠퍼스 최고의 인기남이자 철벽남으로 등장해 댄디한 비주얼과 화려한 언변을 선사, 한 회 동안 극과 극 매력을 오가며 시청자들을 단숨에 매료시켰다.
기사 이미지 보기

또한 정윤호는 ‘한예리’와 ‘한주리’ 1인 2역을 맡은 경수진과의 첫 만남에서 만취 연기를 코믹하게 소화함은 물론, 경수진의 미스터리한 정체를 밝히려는 예리한 면모도 드러내 앞으로 펼쳐질 두 사람의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켰다.

한편, 연애불능 초능력 남자와 연애불가 두 얼굴의 여자가 만나 펼치는 달콤 살벌 러브 판타지 드라마 ‘멜로홀릭’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OCN에서 방송되며, 매주 화요일 밤 10시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 모바일 및 웹을 통해 선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