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소희 "팬들 때문에 힘든 시간 견딜 수 있었다" 눈물

입력 2017-11-08 16:32:21 | 수정 2017-11-08 16:52: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김소희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김소희 / 사진=최혁 기자


솔로 가수로 정식 데뷔를 알린 김소회가 쇼케이스 현장에서 눈물을 쏟았다.

김소희는 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흰물결아트센터에서 열린 쇼케이스에서 팬들에게 한 마디 해달라는 말에 "팬들을 생각하면 눈물이 날 것 같다"면서 눈물을 흘렸다.

그는 "오랫동안 저를 응원해준 팬들에게 꼭 하고 싶었던 말이 있었다"며 "항상 데뷔 언제하느냐고 1년 6개월 동안 기다려줬다. 어떤 일정을 가더라도 새벽마다 기다리면서 응원도 해줬다"고 전했다.

이어 "팬들 덕분에 지치고 힘들었어도 견뎠던 것 같다"며 "앨범을 낼 수 있었던 것도 팬들 덕분이다. 앞으로도 밝은 모습, 초심을 읽지 않는 모습 보여주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김소희의 타이틀곡 '소복소복'은 JYP퍼블리싱 소속 프로듀서 핫소스(HotSauce)가 김소희만을 위해 작업한 곡이다.

보사노바 풍의 리듬과 애절하고 애틋한 보컬 선율 그리고 몽환적이고 따듯한 사운드의 편곡이 더해져 포근한 느낌이 완성됐다. 걸그룹 피에스타 예지가 피처링에 참여해 두 사람의 신선한 컬래버레이션이 눈길을 끈다. 이날 정오에 공개됐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