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원진, 트럼프 국회연설서 박근혜 석방 피켓 들고 몸싸움하다 결국…

입력 2017-11-08 17:07:28 | 수정 2017-11-08 17:08:23
글자축소 글자확대
트럼프 국회연설 조원진 박근혜 석방 피켓
기사 이미지 보기

조원진 대한애국당 공동대표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주장하다가 강제 퇴장당했다.

8일 조원진 의원은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리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연설이 시작되기 앞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시위를 벌였다.

이 과정에서 조원진 의원은 자신을 제재하며 밖으로 끌고 나가려는 국회 경위들에게 "이거 놔"라고 반말을 하며 몸싸움을 벌였다.

피켓에는 '한미동맹 강화'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을 즉각 석방하라!'라는 글이 한글과 영어로 쓰여있었다.

조원진 의원은 지난 10월 국회 정론관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정치보복을 중단하라"라고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하기도 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또한 지난 7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대한애국당 주최로 열린 태극기 집회에서 이규택 전 4선의원도 "문재인 정권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핍박하고 지금 감옥에서 고생하고 계시는 우리 죄없는 박근혜 전 대통령을 석방을 좀 해달라"며 호소한 바 있다.

이어 "이번에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에 와서 박근혜전 대통령을 석방해달라'라는 인터뷰를 백악관 이메일을 통해 전달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