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은혜, 10년만에 예능 복귀…"'대화가 필요한 개냥' 출연"

입력 2017-11-09 09:28:20 | 수정 2017-11-09 09:30: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은혜 표절 논란 / 사진 = 진연수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윤은혜 표절 논란 / 사진 = 진연수 기자


배우 윤은혜가 10년만에 예능으로 돌아온다.

9일 한 매체는 "윤은혜가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녹화를 이미 마쳤고 15일 전파를 탄다"며 예능국 관계자의 말을 보도했다.

'대화가 필요한 개냥'은 스타와 반려동물의 일상을 관찰하고 로망을 실현하는 과정을 통해 반려동물과 오해와 갈등을 풀어보고 속마음을 알아보는 반려동물 심리관찰 프로젝트다.

이에 대해 윤은혜 소속사 측은 "윤은혜가 예능으로 국내 복귀를 하는 건 사실이다. 최근 애완견과 함께 녹화를 진행했다"며 "제작진의 섭외 연락을 받고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한편, 윤은혜는 지난 2013년 드라마 '미래의 선택' 이후 중국 활동에 집중해 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