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매드독' 최원영, 허당→냉혈 오가는 온도차 '섬뜩'

입력 2017-11-10 11:26:51 | 수정 2017-11-10 11:27:08
글자축소 글자확대
'매드독' 최원영기사 이미지 보기

'매드독' 최원영


배우 최원영이 매드독을 잡는 '한 수 위' 반전인물로 활약하며 극을 이끌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매드독’(연출 황의경|극본 김수진)에서는 주현기(최원영 분)가 매드독을 무너뜨릴 약점을 쥐고 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현기가 차회장(정보석 분)과 매드독에게 덫을 놓는데 성공한 후에도 매드독의 숨통을 더욱 조였다. 하지만 매드독이 다시 '휴면 보험금'을 이용해 반격에 나섰다. 주현기는 경영권 불법 승계로 임시주총이 취소돼 위기를 맞았다.

그러나 당황한 차회장과 차홍주(홍수현 분) 앞에서 주현기는 다시 한번 비릿한 미소를 보였다. 주현기는 핸드폰에 있는 사진 속 주인공인 펜티엄(김혜성 분)이 자신의 경영권 불법 승계를 조사하고 있는 온주식 지검장의 장남이라는 사실을 알렸다. 가족은 건드리지 말라는 두 사람을 향해 "어떻게 제가 개 좀 잡아드려요?"라며 섬뜩한 모습을 보였다.

최원영은 매회 반전키를 가진 인물 주현기 역을 맡아 허당미와 냉혈미를 오가는 섬세한 온도차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상대를 압도하는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을 긴장시키는 것은 물론 재치를 잃지 않는 모습으로 입체감 있는 악역 캐릭터를 완성하고 있다.

한편, 최원영이 출연하는 드라마 ‘매드독’은 매주 수, 목 밤 10시에 KBS2에서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