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홍종학 후보자, '보좌진 40명 교체' 지적에 "사실과 달라" 반박

입력 2017-11-10 13:14:42 | 수정 2017-11-10 13:14:42
글자축소 글자확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 OBS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 OBS 방송화면 캡처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19대 국회의원 시절 보좌진 40명을 교체했다는 야당의 지적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했다.

홍 후보자는 10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김기선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회의원 4년동안 보좌관을 40명 교체했냐"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그는 "내부 승진 사례가 포함됐고, 이를 고려하면 40명이라는 숫자가 안 나온다"고 설명했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김기선 의원 / OBS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김기선 의원 / OBS 방송화면 캡처


김기선 의원은 국회사무처의 자료를 인용해 홍 후보자가 의원 시절(2012~2016년) 4년간 임용·면직된 보좌진이 모두 40명으로, 인턴을 제외하면 23명의 보좌관(4급 상당), 비서관(5급 상당), 비서(6급·7급·9급) 등이 근무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홍 후보자는 "내부승진 등 다 따져서 승진한 사람이 3~4번씩 잡혔다"고 해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