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잎선, 홍상수·김민희 저격 "남의 가슴 후벼 파놓고…"돌직구

입력 2017-11-10 13:17:44 | 수정 2017-11-10 17:26: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잎선, 홍상수 김민희에 돌직구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박잎선, 홍상수 김민희에 돌직구 /사진=한경DB


송종국의 전처 박잎선이 홍상수, 김민희 커플에 대해 돌직구를 날렸다.

박잎선은 "남겨진 아내에 대한 배려심 따위는 눈 씻고 찾아봐도 없고 기본 도덕도 없는 사람이 예술작품 들고 나와 관객과 대화를 한다고?"라며 커플링을 착용한 홍상수, 김민희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 글은 지난 9월 박잎선의 SNS에 게시됐지만 10일 홍상수 감독 이혼 재판 첫 기일에 대한 보도가 전해지면서 재조명됐다.

글을 통해 박잎선은 “사랑을 하지 말라는 것이 아니라 최소한에 인간이 지켜야할 도덕은 알아야지 남에 가슴 후벼 파놓고 어떻게 그리 당당하니?"라고 강도 높은 비난의 글을 올렸다.

한편 홍상수 감독의 이혼 재판 첫 기일은 다음달 15일로 서울가정법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지난해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불륜이 보도되고 홍 감독은 아내 A씨에게 이혼을 요구했다. 하지만 A씨는 법원이 보낸 조정신청서와 절차 안내문 등을 송달받지 않으며 이혼을 거부해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