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삼척 신축아파트 공사장서 불…2명 부상

입력 2017-11-12 10:26:38 | 수정 2017-11-12 10:26:3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사진=게티이미지뱅크)



11일 오후 4시50분께 강원도 삼척시 교동의 한 신축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불이 나 1시간 반 만에 진압됐다.

이 화재로 46살 방 모씨가 얼굴에 화상을 입는 등 2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화물차와 건축용 내장재 등이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지하 1층 주차장에 있던 1t 화물차 적재함에서 불이 시작돼 공사 중인 아파트 건물로 번진 것으로 보고 있다. 정확한 화재 원인은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