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국노동자대회 개최...세종대로·을지로 등 교통 혼잡

입력 2017-11-12 14:43:41 | 수정 2017-11-12 14:43:41
글자축소 글자확대
고속도로 정체 극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고속도로 정체 극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전국노동자대회로 서울 주요 도심에서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주최 측인 민주노총에 따르면 12일 오후 1시부터 건설노조와 공공운수노조, 전교조 등 9개 노동단체가 서울역과 세종로 일대에서 노동권 보장을 촉구하는 개별 집회를 연다. 이후 오후 3시까지 서울시청광장으로 집결해 '전국노동자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집회에 1970년 11월 13일 노동운동을 하다 분신한 전태일 열사의 정신을 계승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주최 측은 밝혔다.

깃발과 풍물패가 앞장서는 행진은 서울광장에서 을지로와 종로를 통해 광화문 북측 광장까지 이어지고, 오후 5시 반께 광화문 광장에서 모든 집회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민주노총은 이날 4만명에서 최대 5만명이 모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경찰은 2만5000명 정도가 집결할 것으로 보고 상황에 따라 교통을 통제할 방침이다.

경찰은 세종대로와 을지로 등 도심 주요 도로에서 극심한 교통 체증이 예상된다며, 대중교통을 이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