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美민주 상원 대표 "트럼프, 시진핑 애완견처럼 행동" 원색 비난

입력 2017-11-13 10:30:31 | 수정 2017-11-13 10:30: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Reuters Jonathan Ernst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Reuters Jonathan Ernst


미국 민주당 상원의 찰스 슈머 원내대표(뉴욕)가 아시아를 순방 중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애완견'에 비유하는 등 막말에 가까운 표현도 서슴지 않았다.

슈머 원내대표는 12일(현지 시간) 트위터에서 "트럼프의 아시아 순방은 완전 실패작"이라며 "미국의 대통령이 시진핑과 중국의 애완견처럼 행동하지만, 우리의 동남아시아 친구들에게는 거칠게 말한다"고 주장했다.

이처럼 슈머 원내대표가 강경한 공세에 나선 것은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 방문 기간 오랫동안 계속된 대중 무역 적자의 책임을 중국 대신 전임 정권에 물은 데 대한 반격의 차원으로 미국 언론들은 해석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9일 베이징 인민대회당 연설에서 양국 간 무역 불균형 문제를 언급하면서 "중국을 비난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날인 10일 트위터를 통해 "미국이 (중국과의) 무역에서 수천억 달러를 잃도록 놔둔 데 대해 나는 전임 정권들의 무능을 비난하지 중국을 비난하지 않는다"고 재차 강조한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