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로봇융합연구원, '제19회 한국지능로봇경진대회' 성황리에 폐막

입력 2017-11-14 10:54:07 | 수정 2017-11-14 10:54: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지능로봇, 퍼포먼스로봇, 수중로봇, 국방로봇 등
4개 종목 67팀, 약 250여 명의 참가자들의 열띤 경연 펼쳐져
서울대학교 네랩네랩 팀, 지능로봇 부문에서 영예의 대상 수상
‘제14회 포항가족과학축제’, ‘제3회 무한상상 메이커스 대회’ 동시 개최해
4만여 명의 시민들에게 즐거움 선사
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로봇융합연구원(원장 박철휴)이 지난 10일(금)부터 12일(일)까지 포항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진행한 ‘제19회 한국지능로봇경진대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본 행사는 경상북도, 포항시, 육군본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 주관, 포스코와 한화지상방산, 유엘코리아가 후원했다.

본선에서는 지능로봇, 퍼포먼스로봇, 수중로봇, 국방로봇 등 4개 종목에서 총 67팀, 약 250여명의 참가자들이 열띤 경연을 펼쳤으며 각 부문마다 뛰어난 기술을 선보이며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 대회를 위해 성균관대학교 문형필 교수, 한화지상방산 국방로봇팀 김태형 팀장, ㈜뉴로메카 박종훈 대표, 폭스트론(주) 김지완 대표 등 로봇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의 실무진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참가자들에게 전문적인 평가와 실질적인 조언을 전했다.

▲지능로봇부문
영예의 대상은 지능로봇 부문에 출전한 서울대학교 네랩네랩 팀이 수상했다. 네랩네랩 팀은 기존 로봇청소기의 단점을 보완, 목표물을 선별적으로 수거하는 물체 수거 로봇을 개발해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퍼포먼스로봇부문
금상을 수상한 아트로봇 팀은 퍼포먼스로봇 부문에 출전하여 로봇이 말 위에서 곡예를 펼치는 진귀한 장면을 연출하였고, 은상을 수상한 유니크 팀은 아리랑 장단에 맞춘 아름다운 부채춤을 선보여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수중로봇부문
수상로봇을 프로그래밍하여 미션을 수행하는 이 종목은 창의적 교육의 현장이라 불리며 학부모들의 뜨거운 질문세례를 받았다. 대학부에서는 한국교통대학교 양마 팀이, 청소년부에서는 대도중ㆍ장흥중의 브레인 팀이 각각 금상을 수상하였다.

▲국방로봇부문
육군본부와 국내 최고 방산기업인 한화지상방산의 후원으로 올해 신설된 종목으로, 실내 건물을 묘사한 경기장에 로봇이 침투하여 각종 미션을 수행하는 경기이다. 이 종목에서는 드론레이싱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동중·이리중의 탑 팀이 출전하여 자율비행부문과 원격조종부문에서 모두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한편, 제14회 포항가족과학축제, 제3회 무한상상 메이커스 대회도 동시에 개최되었다. 위 행사에서는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체험관 및 3D 프린팅 무한상상관 등 로봇체험 프로그램과 스탬프 투어, 무대 이벤트 등 다채로운 이벤트로 4만여 명의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박철휴 원장은 “지난 19년 동안 대회에 참가했던 모든 로봇 인재들이 현재 로봇 기업의 CEO 및 국내 연구기관의 핵심 연구원으로 활동하고 있다”며, “본 대회를 통해 미래 로봇산업의 주역이 될 창의적인 로봇전문 인력을 배출시키고, 우리나라를 세계 일류의 로봇강국으로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내년에는 20주년을 맞이하여 역대 수상자와 참가자가 함께하는 'Home Coming Day>로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전국에 있는 로봇공학도들과 국민들의 높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