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통일부 "北,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개최 문제 논의하자"

입력 2017-11-14 10:59:09 | 수정 2017-11-14 10:59:09
글자축소 글자확대
통일부가 북한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촉구했다.

통일부는 14일 유엔총회 평창올림픽 휴전결의 관련 입장을 발표하며 "남북이 만나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개최하기 위한 제반 문제들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해 나갈 수 있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통일부는 "휴전결의를 통해 유엔 회원국들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대회가 스포츠와 올림픽의 이상을 통해 평화를 촉진하고 인류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며,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에 평화를 조성하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는 기대를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통일부는 "1988년 서울올림픽이 동서 진영의 화해와 냉전구도 해체에 기여한 것처럼 평화는 올림픽의 근본정신"이라며 "정부는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통해 한반도의 평화를 다지고, 나아가 한반도를 넘어 전 세계의 평화와 협력을 증진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통일부는 "우리는 한반도의 평화, 동북아와 세계의 평화를 만들어가는 길에 북한이 호응해 나오기를 기대하며 언제라도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적극 환영한다"며 "지금 한반도에는 긴장이 고조돼 있지만 남북이 평창올림픽에서 만나 대화하고 화합할 수 있다면 한반도 평화의 새로운 시작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