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캘리포니아 초등학교서 총기난사…최소 5명 사망

입력 2017-11-15 09:40:30 | 수정 2017-11-15 09:40:30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 캘리포니아 초등학교서 총기난사로 최소 5명 사망 / YTN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미국 캘리포니아 초등학교서 총기난사로 최소 5명 사망 / YTN 방송화면


미국 캘리포니아 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총격이 일어나 최소 5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다쳤다.

경찰에 따르면 14일 아침 8시쯤(현지시각) 캘리포니아 주 북부 란초 테하마 카운티의 한 초등학교 안과 주변 여러 곳에서 한 괴한이 무차별적으로 총격을 가했다.

용의자의 총격으로 최소 4명이 숨지고, 여러 명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 사망자는 모두 어른이며, 부상자 가운데 최소 2명은 어린이로 전해졌다.

부상자 가운데 6살 어린이 한 명은 몸에 두 군데 총상을 입고 헬기로 후송됐고, 다른 아이는 다리에 총을 맞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용의자는 50대 남성으로, 사건 현장에서 경찰에게 사살됐다.

경찰은 일단 용의자가 가정 불화로 집에서 싸움을 시작한 뒤, 홧김에 난사 사건을 벌였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수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귀순병사 기생충 공개는 인격테러?…어떻게 생각하세요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