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원유철 "불법 정치자금 수수한 적 없다" 의혹 부인

입력 2017-11-16 10:12:20 | 수정 2017-11-16 10:12: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 페이스북기사 이미지 보기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 페이스북


원유철 자유한국당 의원은 16일 검찰이 불법 정치자금 수수 의혹과 관련해 자신의 지역구 사무실 등을 압수 수색을 한 데 대해 "걱정을 끼쳐서 죄송하다"고 밝혔다.

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말하고 "저는 지역구민(경기도 평택갑)의 과분한 사랑으로 5선 의원을 하는 동안 어떠한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한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원 의원은 "제가 힘들고 어려울 때마다 저를 믿고 지켜주셨듯이 저를 믿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는 전날 원 의원이 수억 원대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정황을 포착해 경기도 평택에 있는 원 의원의 지역구 사무실과 회계책임자 주거지에 수사관을 보내 회계자료 등을 확보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