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요미식회' 황승언, 물오른 예능감…털털한 매력 빛났다

입력 2017-11-16 11:20:13 | 수정 2017-11-16 11:20:1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황승언이 '수요미식회'에 출연해 털털한 매력을 뽐냈다.

지난 15일 방영된 tvN '수요미식회' 순댓국 편에서 황승언은 게스트 김동완, 홍경민과 함께 출연해 톡톡 튀는 입담으로 프로그램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날 황승언은 "국밥 종류는 모두 잘 먹는다"며 "맵고 짠 음식을 좋아하지 않아 양념이 안 된 부추만 넣어서 순댓국을 먹는다"고 밝혔다. 여리여리한 이미지와는 달리 그는 방송 내내 꾸밈 없고 솔직한 모습으로 미식 토크를 펼치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한편 황승언은 SBS모비딕과 YG 케이플러스의 합작 드라마 '비정규직 아이돌'과 MBC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에 출연해 색다른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