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류현진, 아나운서 배지현과 내년 1월5일 신라호텔서 결혼

입력 2017-11-16 13:56:24 | 수정 2017-11-16 13:56:24
글자축소 글자확대
◎SBS 방송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SBS 방송 캡쳐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다저스의 류현진(30)이 동갑내기 방송인 배지현 씨(MBC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가 내년 1월5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한다.

16일 류현진의 에이전시 ㈜에이스펙코퍼레이션에 따르면 두 사람은 내년 1월 5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기로 했다.

㈜에이스펙코퍼레이션은 보도자료에서 "두 사람은 최근 양가 상견례를 마쳤으며, 서로를 향한 존중과 배려의 마음으로 합심해 차근히 결혼을 준비하고 있다"며 "결혼식은 가까운 친지, 지인과 함께 부부가 될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류현진과 배지현은 운동선수와 스포츠 아나운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내년 1월 결혼한다는 전제로 연애해왔다.

류현진은 지난 8일 귀국 인터뷰에서 "결혼 준비를 잘해야 할 것 같다. 조심스러운 부분도 많다. 같이 열심히 준비하고 잘하겠다"고 말했다.

류현진은 2006년 한화 이글스에 입단해 2012년까지 KBO리그를 제패하고 2013년에 메이저리그에 진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