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연, 레드벨벳 위해 MC 지원사격…"아끼는 소속사 후배들"

입력 2017-11-16 15:54:16 | 수정 2017-12-01 11:36: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녀시대 태연 교통사고기사 이미지 보기

소녀시대 태연 교통사고


정규 2집 앨범으로 화려하게 컴백한 걸그룹 레드벨벳 컴백 쇼케이스 현장에 반가운 얼굴이 등장했다.

16일 오후 2시 서울 삼성동 코엑스 SM타운 아티움에서 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이 쇼케이스 MC를 맡아 레드벨벳과의 특급 의리를 과시했다.

이날 태연은 "나도 하지 않은 쇼케이스에 참석하게 됐다"면서 "레드벨벳은 내가 아끼는 소속사 후배"라면서 지원사격에 나섰다.

태연은 쇼케이스 내내 "레드벨벳이 컴백한다고 하니 내 마음도 너무 뭉클하고, 동생들이 예쁘게 느껴진다. 팔은 안으로 굽는다"며 애정을 드러냈고, 레드벨벳 무대를 뒤에서 지켜보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레드벨벳 예리는 "태연 선배가 MC를 한번도 해주신 적이 없다고 들었다. 평소에도 우리를 잘 챙겨주시고, 애정이 많다"면서 "실제로 연락을 자주하는 편하고 좋은 언니다.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취재진은 '소녀시대 뒤를 이어 SM 걸그룹 세대교체를 이끌어가고 있다'고 말하자 예리는 "아직 활동하고 계신 선배 그룹이 많이 있다. 레드벨벳의 색을 전달하고 싶을 뿐"이라며 "아직 세대교체가 됐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겸손함을 보였다.

오는 17일 오후 6시 발매되는 레드벨벳 정규 2집은 다채로운 장르 총 9곡이 담겨있으며, 세게적인 프로듀싱팀 더 스테레오타입스(The Stereotypes), 히트메이커 켄지(Kenzie), 글로벌 EDM 뮤지션 히치하이커(Hitchhiker), 히트 작곡가 디즈(DEEZ) 등 국내외 유명 뮤지션들이 참여해 앨범 완성도를 높인 만큼, 글로벌 음악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특히 이번 타이틀곡 '피카부'는 까꿍을 의미하는 피카부라는 훅이 중독적인 업템포 팝 댄스 곡으로, 쿨한 사랑 방식을 가진 현 세대의 라이프 스타일을 놀이터에서 노는 모습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레드벨벳만의 화려한 퍼포먼스가 더해진 무대로 또 한번 히트 행진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한편, 레드벨벳은 이날 오후 10시 네이버 V앱을 통해 '레드벨벳의 눕방 라이브'를 생방송으로 진행하며, 오는 17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