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퍼주니어 강인, 술에 취해 '여친 폭행'…경찰 "훈방 조치"

입력 2017-11-17 09:01:21 | 수정 2017-11-17 09:01: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인, '여친 폭행' 소동/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강인, '여친 폭행' 소동/ 사진=한경DB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강인(본명 김영운)이 술에 취해 여자친구를 폭행한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출동하는 등 소동을 빚었다.

17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오전 4시 30분께 강남구 신사동의 한 주점에서 '강인이 여자친구를 폭행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경찰은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아 정식 입건은 하지 않고 피해자와 격리한 뒤 강인을 훈방 조치했다고 밝혔다. 피해자는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강인은 2009년 폭행사건으로 한차례 불구속 입건된 바 있다. 당시 강인은 "나는 맞기만 했을 뿐 때린 사실이 없다"고 폭행 혐의를 부인했으며, 지난해 음주운전으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당시 법원은 음주운전 수치 0.157의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가로등을 손괴한 혐의로 강인에게 벌금 700만원 형을 구형했다.

이에 슈퍼주니어는 이달 초 컴백했지만 음주운전 자숙 중인 강인은 활동에 참여하지 않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