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평창 온라인스토어 인기상품 '롱패딩' 오픈되자마자 솔드아웃

입력 2017-11-17 14:06:34 | 수정 2017-11-17 14:06:34
글자축소 글자확대
평창 온라인스토어기사 이미지 보기

평창 온라인스토어



‘평창 롱패딩’ 재입고 소식에 17일 평창동계올림픽 온라인스토어가 서버가 다운되는 등 진통을 겪었다. 롱패딩 3종은 모두 매진됐다.

강원도청은 지난 16일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라이선스 상품인 '평창 롱패딩'이 재입고 된다고 전했다.

‘평창 롱패딩’으로 알려진 이 제품은 발목까지 내려오는 구스롱다운점퍼로 동계올림픽 기간에도 추위를 견딜 수 있게 고안된 제품이다.

유명 연예인들이 입은 사진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확산되며 일시 품절됐다. '평창 롱패딩'은 오는 22일 롯데백화점에 추가 물량이 입고될 예정이다.

'평창 롱패딩' 인기 비결은 가격이다. 거위 털 충전재(솜털 80% ·깃털 20%)로 이뤄진 이 롱패딩은 14만 9000원으로 30만원을 호가하는 일반 브랜드 롱패딩에 비해 비교적 합리적인 가격이다. 게다가 평창올림픽을 기념하는 온라인스토어 대표 상품이라 맹추위를 앞두고 특수를 누리고 있다.

'롱패딩' 구매 페이지에는 수천개의 댓글 문의가 쇄도하며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