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년손님' 허영란 남편 공개 "첫 인상은 '노는 남자'였는데 반전 매력"

입력 2017-11-17 14:52:01 | 수정 2017-11-17 14:54:25
글자축소 글자확대
'백년손님' 허영란 남편 공개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차지

허영란 남편 공개 '백년손님'기사 이미지 보기

허영란 남편 공개 '백년손님'



허영란의 남편 김기환이 최초로 공개된 ‘자기야-백년손님’이 시청률 상승과 함께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6일 밤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 시청률은 1부 7.0% 2부 8.4% 최고 9.6%(이하 수도권 가구 기준, 전국 평균 1부 6.9%, 2부 7.1%)로 2부 기준, 지난주 시청률 대비 1.4%가 껑충 뛰어올랐다.

‘백년손님’과 동 시간대 방송된 KBS2 '고백부부’ 재방송은 1.5%(전국 1.6%), MBC ‘MBC스페셜’은 1.5%(전국 1.6%)로 나타났다. ‘백년손님’은 전 채널 목요 예능 1위,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기업이 광고를 집행할 때 중요 기준으로 삼는 '2049시청률'도 3.5%로 목요일에 방송된 지상파, 케이블, 종편 전 채널 예능 프로그램 1위를 차지했다.

이 날 ‘백년손님’에서는 후포리 남서방네를 찾아온 동갑내기 부부 허영란♥김기환의 모습과 제주도 박서방의 집에 왔다 바깥 사돈과 마주친 마라도 해녀 장모, 이만기의 벌레 퇴출 대작전과 닭장 만들기 에피소드 등이 그려졌다.

이 날 방송은 과거 ‘순풍산부인과’의 허 간호사로 인기를 모았던 배우 허영란과 남편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대전의 이상순'이라는 자막과 함께 허영란의 남편 김기환이 소개됐고, 장발 헤어스타일과 가수 이상순을 닮은듯한 이국적인 외모로 등장부터 시선을 집중시켰다.

허영란은 "남편은 연극배우도 하고 연출도 맡고 있다. 저희는 결혼한 지 1년 조금 지난 신혼"이라고 밝혔다. 여배우를 반하게 한 김기환의 매력은 끝이 없었다. 김기환은 너스레로 폭풍 친화력을 보인데 이어 아재 개그와 엉뚱 매력으로 눈길을 모았다. ‘백년손님’ 열혈 시청자이기도 한 두 사람은 후포리 ‘춘자Lee 하우스’를 방문해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허영란은 이춘자 여사와 처음으로 인사할 때 와락 껴안으며 반가운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 밭에 가서도 “홍성흔 코치님이 벤 대추나무는 어디 있냐”, “나르샤 씨가 쪼던 밭이 어디냐”고 물으며 ‘백년손님’의 열혈 팬임을 증명했다. 한편, "어떻게 저런 고운 색시를 얻었느냐"는 후포리 장인 어른의 질문에 김기환은 "얼굴로 꼬셨다"고 당당히 말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허영란은 이 날, 남서방과 함께한 저녁 식사에서 “제가 먼저 신랑한테 ‘만나자’, ‘사귀자’고 했다’”며 “연애하는데 ‘이 남자다’ 싶은 생각이 들었다”며 자신이 먼저 대시를 했던 사실을 전했다. 허영란은 이어진 인터뷰에서 “첫인상은 ‘노는 남자’였다. 그런데 반전이 있더라. 실제로는 조용하고 묵직하고 볼수록 매력 있는 ‘볼매’ 남편”이라고 밝히며 애정을 드려냈다. 허영란이 자신이 먼저 남편에게 고백했던 사실을 밝힌 장면은 분당 시청률이 9.6%까지 치솟으며 이 날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두 사람은 신혼 부부 답게 내내 달달한 모습을 선보였다. 김기환은 따뜻한 물을 받아 방안에서 직접 허영란의 발을 씻겨주기도 했다. 이 모습을 보던 남자 출연자들은 “‘우결’ 찍냐”, “알렉스냐”고 타박했고, 이윽고 김기환이 허영란의 발에 ‘쪽’ 소리 나게 뽀뽀까지 하자 스튜디오는 비난과 야유로 뒤덮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 날 스튜디오에는 결혼을 74일 앞둔 배우 민지영과 ‘백년손님 팬 카페 운영진’이라 불리는 애청자 대표, 개그맨 최효종이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자기야-백년손님’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 방송.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