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민정·심석희, 쇼트트랙 4차 월드컵 1500m 나란히 금·은메달

입력 2017-11-18 14:56:41 | 수정 2017-11-18 14:56:41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트트랙 여자대표팀 최민정(성남시청)과 심석희(한국체대)가 '올림픽 최종 리허설' 첫 메달 레이스에서 나란히 금, 은메달을 따냈다.

최민정과 심석희는 18일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2017-2018 국제빙상경기 연맹(ISU) 쇼트트랙 4차 월드컵, 여자 1500m 결승에서 1위와 2위로 들어왔다.

한국 선수들은 한유통과 킴 부탱 등의 역습에 자리를 내주며 경기 중반까지 중간에서 기회를 엿보다 막판 스퍼트로 선두권을 빼앗았다. 그리고 마지막 골인까지 자리를 지켰다.

최민정은 2분 24초 515, 심석희는 2분 24초 696의 기록을 세웠다. 캐나다의 에이스 킴 부탱이 2분 24초 791로 은메달을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