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여야 의원 125명, 문재인 대통령에 정봉주 복권 탄원서 제출

입력 2017-11-20 13:55:18 | 수정 2017-11-20 13:55: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여야 국회의원 125명이 정봉주 전 의원의 복권을 호소하는 탄원서를 문재인 대통령에게 제출하기로 했다.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치인이라는 이유로 무조건 사면복권을 제외하고 뒤로 미루는 것은 또다른 차별일 수 있다"며 "다가오는 성탄절에 마땅히 정 전 의원을 복권해줄 것을 간곡히 탄원한다"고 말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박영선 홍영표 고용진 민주당 의원과 정동영 국민의당 의원, 노회찬 정의당 의원이 함께 자리했다.

탄원서에는 민주당 97명, 국민의당 22명, 정의당 6명의 의원이 서명했다.

정 전 의원은 2007년 17대 대선을 앞두고 이명박 전 대통령의 BBK 실소유주 의혹을 제기했다가 선거법 위반 혐의로 징역 1년을 선고, 2022년까지 피선거권이 박탈돼 있는 상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