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CJ E&M 측이 밝힌 '2017 MAMA' 韓 개최 무산 이유

입력 2017-11-20 16:25:05 | 수정 2017-11-20 16:25: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CJ E&M 측이 '2017 MAMA' 한국 개최 무산에 대한 이유를 밝혔다.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열린 '2017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7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 기자간담회에 CJ E&M 김현수 음악 컨벤션사업국장과 김기웅 음악 Mnet본부장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 국장은 "매년 한국 개최를 고려하고 있다"면서 "올해도 고려했으나 한류 확산 등의 다양한 상황을 고려해 최종적으로 3개 지역에서 개최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개최가 무산된 이유에 대해 "수많은 출연진이 나오는 시상식이기 때문에 일정 조율에 실패했다"고 답했다.

한편, CJ E&M이 주관하는 음악 시상식 'MAMA'는 이달 25일 베트남 호아빈 씨어터,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 30일 홍콩 W, 12월 1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열린다.

한경닷컴 김현진 기자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