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동철 "靑 홍종학 임명강행, 협치포기 선언"

입력 2017-11-21 10:19:15 | 수정 2017-11-21 10:19:15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동철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1일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임명에 대해 "정부여당이 협치포기 선언을 한 것"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국회가 부적격하다고 판단한 후보자를 임명하겠다는 것은 국회와 국민의 의사를 철저히 무시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비판했다.

그는 여당이 야당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홍 후보자 임명강행에 비판하지 않는다며 불쾌감을 표했다. 김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이런 후보자를 임명해도 되는 것인지 누구보다 먼저 민주당이 묻고싶다"며 "과거 정권 보수여당이 야당이 반대한 부적격 인사에 대한 임명을 강행했을때 당시 민주당은 오만과 독선이라고 비난했었으나 여야가 바뀌자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근래 정치권에서는 여당이 보이지 않는다는 말이 파다하다. 청와대의 일방통행식 국정운영에 대한 여당의 비판이 사라졌기 때문"이라며 "민주당은 자신들이 여의도 출장소라고 비판했던 과거 여당의 행태를 그대로 답습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김 원내대표는 "홍 후보자는 지금이라도 즉시 자진사퇴하라"며 "민주당도 홍 후보자의 임명철회를 욕하고 야당과의 협치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무회의를 주재하기에 앞서 청와대 본관에서 홍 후보자에게 장관 임명장을 수여하고 장관으로 공식 임명했다. 이로써 문재인 정부는 대통령 취임 195일 만에 1기 조각을 완료했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안녕하세요. 정치부 김소현 기자입니다.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