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언터처블' 진구 "김성균, 눈빛으로 통해…함께 연기해 영광"

입력 2017-11-21 15:41:33 | 수정 2017-11-21 15:41: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언터처블' 진구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언터처블' 진구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진구가 김성균과 형제 케미를 예고했다.

2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패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언터처블'에서 진구는 일가의 추악함과 맞서는 장씨일가의 차남 ‘장준서’ 역을 맡았다. 장준서는 미치도록 사랑한 아내의 죽음 뒤에 가족이 연루돼 있다는 사실을 알고 가혹한 운명에 맞서게 되는 강력계 형사다.

그는 "워낙 선 굵은 연출로 유명한 감독, 작가님이 저를 흔쾌히 받아들여주셔서 기쁜 마음에 참가하게 됐다"라며 "절반 정도 촬영 중에 있다. 제 선택과 감독님의 선택에 후회 없이 촬영 중"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 "장준서는 극중 모든 인물과 관계가 있어 어떻게 하면 이 관계를 재미있게 보여드릴까 고민을 하면서 촬영 했다"라고 말했다.

극중 김성균과 형제 관계인 진구는 "사적으로도 비슷한게 많다"라며 "술과 사람을 좋아하고 연기할 때는 눈빛으로 통했다. 김성균이란 배우와 대립각을 세우는 역할을 맡게 돼 영광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진구)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김성균),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이다.

선 굵은 연출력을 인정받은 조남국 감독과 밀도 높은 필력을 뽐냈던 최진원 작가가 의기투합한 드라마로 ‘더 패키지’ 후속으로 오는 24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