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외부자들' 이재오 "문재인 정부가 하는 것, 적폐청산 아닌 적폐생산"

입력 2017-11-21 16:31:03 | 수정 2017-11-21 16:31: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이재오 늘푸른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정부에 대한 작심비판을 쏟아냈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외부자들'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최측근 이재오 늘푸른한국당 대표와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이날 이재오 대표는 "(문재인 정부가) 적폐청산 한다고 해 처음엔 동의했다. 그런데 요즘 하는 것을 보면 적폐청산은 없고 MB를 잡아가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것은 적폐청산이 아니고 적폐생산"이라며 "적폐를 생산한다는 것은 정치보복이라고 봐야 한다"고 단언했다.

또한 문재인 정부의 부서별 적폐청산 TF 구성에 대해 이 대표는 "박근혜 정부 시절 창조경제를 각 부서마다 만드는 것처럼 생각하는 모양"이라며 "이것이야말로 적폐고 6·25때 완장 부대들이 설치는 것과 똑같은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한편, 채널A '외부자들'은 현안의 중심에 선 내부자들이 보지 못하는 큰 그림을 날카롭게 그려 줄 ‘외부자들’을 통해 정치 사회 등 각 분야의 현안을 짚어보자는 취지에서 기획된 시사예능 프로그램이다.

남희석 MC를 중심으로 진보논객 진중권 동양대 교수, 정봉주 전 통합민주당 의원, 전여옥 전 한나라당 의원, 안형환 전 새누리당 의원이 출연한다. 매주 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