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증시, 3대 지수 동시 사상최고 마감

입력 2017-11-22 06:44:39 | 수정 2017-11-22 06:44: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간밤 미국 증시는 기술주 강세에 힘입어 3대 지수가 모두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2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60.50포인트(0.69%) 상승한 23,590.8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16.89포인트(0.65%) 높은 2599.03에, 나스닥 지수는 71.77포인트(1.06%) 오른 6862.48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장중 23,617.80까지, S&P 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는 각각 2601.19와 6862.66까지 상승해 장중 최고치도 경신했다.

이날 상승 출발한 지수는 기술주가 상승세를 보이며 지수를 주도적으로 끌어올렸다.

업종별로는 기술이 1.2%가량 상승하며 가장 큰 상승 폭을 기록했다. 이밖에 헬스케어와 산업, 소재, 부동산, 금융, 에너지, 소비 등 통신을 제외한 전 업종이 강세를 보였다.

애플이 1.9%가량 올랐고 페이스북과 아마존, 넷플릭스 등이 일제히 상승했다. 페이스북은 1.8%, 아마존과 넷플릭스는 각각 1.2%와 1.1% 올랐다.

미국 생활용품 유통업체인 달러트리의 주가도 실적 호조에 2.4% 상승했다.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오는 30일 회동에서 감산논의가 진행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강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1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0.41달러(0.7%) 상승한 56.8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