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트레이키즈' 방예담, 박진영 놀라게한 YG 비밀 무기 '폭풍 성장'

입력 2017-11-22 10:29:44 | 수정 2017-11-22 10:29: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스트레이 키즈' 방예담기사 이미지 보기

'스트레이 키즈' 방예담


예담이가 달라졌다. 'K팝스타'에서 음악신동으로 이름을 날린 방예담이 폭풍 성장한 모습으로 전파를 탔다.

지난 21일 방송된 Mnet '스트레이트키즈'에는 YG와 JYP의 기대주들이 대거 등장, 배틀 미션을 진행했다.

훌쩍 자란 모습으로 박진영을 놀라게한 이는 바로 YG에 소속된 방예담. 2013년 'K팝스타' 이후 4년만의 등장에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키는 커졌고 실력 또한 성장했다. 방예담은 션 멘데스의 노래를 불러 박진영의 극찬을 이끌었다.

방예담은 'K팝스타'에 12살의 나이로 출연해 준우승을 차지, 현재 YG엔터테인먼트에서 연습생으로 몸 담고 있다.

그는 가수로서의 실력 뿐만이아니라 학교 생활도 성실히 임해 탑클래스의 성적이라고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