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김구라 "죄송할 따름"…김생민 조롱 논란 언급

입력 2017-11-23 09:45:39 | 수정 2017-11-23 09:45: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방송인 김구라가 김생민 조롱 논란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MBC 총파업 종료 후 재개된 방송이다.

이날 김구라는 방송 재개 전 논란을 의식한 듯 "이런 이야기를 하기 좀 그렇지만 난 쉬기를 잘했다"고 밝혔다.

이에 윤종신은 "천운이야"라고 농담을 던졌고, 김국진도 "타이밍이 최고"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8월 방송된 '라디오스타'에는 방송인 김생민이 출연해 자신만의 절약 소신과 절약 습관 등을 공개했다. 또 지출 내용에 따라 '그레잇(Great)'이나 '스튜핏(Stupid)'이라고 재치있게 지적하는가 하면, 실질적 조언도 건넸다.

하지만 이날 방송 내내 김구라가 김생민을 대하는 태도가 논란이 됐다. 이후 김구라의 하차를 촉구하는 누리꾼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에 대해 윤종신은 "우리가 장난스럽게 했던 부분이 부각된 것 같다. 우린 진심으로 김생민을 사랑한다"고 밝혔다.

김구라 또한 "죄송하다. 김생민이 이야기를 길게 하는 스타일이라 아이러니하게 스피디하게 편집을 하느라…"라고 말하며 사과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