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헨리표 힐링 데이 "서울 야경과 함께 한강 카약"

입력 2017-11-24 17:15:30 | 수정 2017-11-24 17:15:30
글자축소 글자확대
'나 혼자 산다' 헨리기사 이미지 보기

'나 혼자 산다' 헨리


'나 혼자 산다' 헨리가 야간 카약 체험에 나섰다.

24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 222회에는 헨리의 한강 야간 카약 도전기를 담는다.

헨리는 그동안 쉴틈 없는 해외 스케줄로 '힐링'이 필요했다. 이에 그는 자신만을 위한 힐링 데이를 세우고 야간 카약에 도전했다.

카약 체험장에서도 헨리는 특유의 발랄함을 잃지 않았다. 함께 카약을 배우는 사람들과 친근감 넘치게 대화를 나누고 사랑의 큐피드도 자처했다.

아름다운 한걍의 야경에 눈을 떼지 못하는 헨리는 "서울에 그렇게 예쁜 줄 몰랐어요"라는 감상평을 남기기도 했다.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헨리의 힐링 데이는 24일 '나 혼자 산다'에서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