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두산, 안규영·조승수 등 5명 웨이버 공시…고원준 방출

입력 2017-11-25 10:26:27 | 수정 2017-11-25 10:26:2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고원준(27)이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에서 방출됐다. .

두산 베어스는 지난 24일 고원준을 비롯해 안규영, 조승수, 이용호, 홍영현 등 5명의 투수를 웨이버 공시했다. 25일 구단별 보류선수 신청 마감일을 앞두고 선수단 정리 차원에서 내린 조치다.
2009년 신인드래프트에서 2차 2라운드(전체 14순위)로 히어로즈의 지명을 받은 고원준은 1군 데뷔 시즌이던 2010년 30경기에 등판해 5승 7패 평균자책점 4.12를 기록, 성장성이 기대됐다. 2011년 롯데로 트레이드돼 36경기서 9승 7패 2세이브 평균자책점 4.19를 기록하기도 했다.

하지만 롯데에서 2013시즌까지 뛰면서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채 상무에 입단했고, 2015년 롯데 복귀 후 다시 트레이드돼 두산으로 옮겼다. 두산에서는 2016시즌 14경기, 올해 5경기밖에 나서지 못했다. 성적 또한 1승 2패에 그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