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서희, "여성이니까 女인권에만 힘쓰죠" 유아인 저격글 화제

입력 2017-11-25 13:44:37 | 수정 2017-11-25 13:44: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연습생 한서희가 배우 유아인의 발언에 대한 반박글을 올렸다.

한서희는 2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아인의 트위터 일부를 게시했다. '여성 인권에만 힘쓴다는 말은 남성들에게 남성이니까 남성 인권에만 힘쓰라는 말과 같습니다. 타인의 이해와 존중을 원한다면, 개인에 매몰되지 말고 타인을 존중하며 함께하라는 말씀드렸던 겁니다'라는 유아인의 글이 담겨 있었다.

이에 대해 한서희는 "여성이니까 여성 인권에만 힘쓰죠. 흑인한테 백인 인권 존중하는 흑인 인권 운동하라는 거랑 뭐가 다른 건지. 그리고 김치녀, 된장녀, 김여사 등등 한국 남자들이 만든 여혐 단어들이 넘쳐나는데 고작 한남이라고 했다고 증오? 혐오~? 페미 코스프레하고 페미 이용한 건 내가 아니다"라고 맞받아쳤다.

이어 한서희는 "아 그리고 저격했다고 뭐라 하시는 분 없으셨으면 한다. 전 연예인이 아니라 일반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서희는 빅뱅 탑과 함께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원을 선고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