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군 당국, 'JSA 귀순' 소식 대북확성기로 北에 전파

입력 2017-11-26 15:46:34 | 수정 2017-11-26 15:46: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마크 내퍼 주한 미국 대사대리 트위터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마크 내퍼 주한 미국 대사대리 트위터 캡처


군 당국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통해 최근 남한으로 넘어온 북한군의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귀순사건 소식을 전파하고 있다.

26일 군 당국에 따르면 대북 확성기 방송이 송출하는 FM 라디오 '자유의 소리'는 지난 13일 JSA에서 발생한 북한군 귀순사건 직후부터 이 소식을 주요 뉴스로 다루고 있다.

대북 확성기 방송은 북한군 귀순사건 경위부터 아주대병원에서 치료 중인 귀순자 상태에 이르기까지 사건 소식을 잇따라 내보내고 있다.

북한군이 추격조의 총격을 무릅쓰고 극적으로 탈출한 소식은 최전방 지역에 주둔하는 북한군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군 당국은 지난해 1월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 조치로 최전방 10여곳에서 대북 확성기 방송을 일제히 재개했다.

대북 확성기 방송은 북한군에 대한 심리전 차원에서 상당한 효과가 있다는 게 군 당국의 판단이다.

앞서 지난 6월 중부전선 군사분계선(MDL)을 넘어온 북한군 귀순자는 대북 확성기 방송을 들은 게 귀순 결심에 영향을 줬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