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계상 "남우조연상 진선규, 존경하고 축복해"

입력 2017-11-26 16:43:46 | 수정 2017-11-26 16:43: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출처=윤계상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출처=윤계상 인스타그램



배우 윤계상이 영화 '범죄도시'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진선균의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 수상을 축하했다.

윤계상은 26일 자신의 SNS에 "청룡영화제 남우조연상 진선규, 오늘은 진심으로 축하해야하는 날"이라며 "형아를 존경하고 축복한다"고 글을 남겼다.

진선균은 지난 25일 열린 제38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생애 첫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진선규는 이날 함께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택시운전사' 유해진, '더 킹' 배성우,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김희원, '해빙' 김대명 등 쟁쟁한 경쟁자들을 제치고 트로피를 받았다.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에서 조선족 범죄조직 두목인 장첸(윤계상)의 부하로 출연했다.

진선규는 수상소감을 통해 "저를 이렇게 멋진 ‘범죄도시’라는 영화에 위성락으로 설 수 있게 해주신 강윤성 감독님, 마동석 선배님과 형사팀, 그리고 함께한 김성규 대장 장첸 윤계상에게 감사하다"며 "말 다 못한 분들은 순차적으로 전화를 돌리겠다"고 전했다.

윤계상은 또 전날 진선규의 수상소감 동영상을 SNS에 올리며 "진심. 진정성. 그동안의 노력. 선규형! 진심으로 축하해. 난 정말 눈물난다. 정말 감사하고 감사하다"라는 글을 작성했다.

사진출처=윤계상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출처=윤계상 인스타그램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