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뭉쳐야 뜬다' 비 "딸 외모? 김태희 닮은꼴" 딸바보 대열 합류

입력 2017-11-27 16:24:25 | 수정 2017-11-27 16:37:22
글자축소 글자확대
'뭉쳐야 뜬다' 비, 2세 외모 언급 "일단 쌍꺼풀이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비가 김태희를 닮은 딸의 미모 자랑에 열을 올리며 ‘딸 바보’ 탄생을 예고했다.

비는 28일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 딸의 외모를 묻는 질문에 "쌍꺼풀이 있다"고 언급했다.

비는 올해 초 배우 김태희와의 세기의 결혼식을 올린 데 이어 최근 득녀 소식까지 알린 바 있다. 대만으로 ‘한류 스타’ 비와 함께 패키지를 떠나게 된 멤버들과의 만남에서 모두의 관심을 끌고 있는 ‘비태희’의 2세에 대해 입을 열었다.

비가 신인시절부터 친분이 있던 멤버들은 비의 2세에 대해 궁금증이 폭발했다. “아이는 누구를 닮았냐”며 앞 다투어 묻는 멤버들에게 아이에 외모에 대해 깜짝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외꺼풀인 비와 달리 쌍꺼풀이 있다는 2세의 소식을 전해 듣게 된 멤버들은 “아이가 엄마를 닮았나보다”라고 호들갑을 떨며 거듭 축하의 인사를 건넸다.

딸이 예쁠 것 같다며 감탄하는 멤버들의 말에 신입 아빠 비는 연신 미소를 감추지 못하며 뿌듯해 해 ‘딸 바보’ 대열에 합류했다는 후문.

기사 이미지 보기


비와 김태희는 지난 1월 19일 서울 가회동 성당에서 열애 5년 끝에 혼배미사 형식으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지난 5월 임신 15주째임을 밝히며 축하를 받았고 지난 10월 25일 득녀의 기쁨을 안았다.

한편, 신입 ‘딸 바보’ 비와 아재들이 함께 떠난 대만 여행기는 28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