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막영애16' 김현숙 "영애씨 인생 2막…쫀쫀한 코미디+페이소스 선뵐 것"

입력 2017-11-29 09:27:30 | 수정 2017-11-29 09:45:57
글자축소 글자확대
'막돼먹은 영애씨 16' 김현숙이 '영애씨'의 인생 2막을 시사했다.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막돼먹은 영애씨 16' 김현숙이 '영애씨'의 인생 2막을 시사했다.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김현숙이 '영애씨'의 인생 2막이 열릴 것을 예고했다.

28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막돼먹은 영애씨 16'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드라마에서 이영애 역을 맡아 10년째 열연 중인 김현숙은 "이번 시즌은 좀 더 설렌다"라며 "이전 시즌에 비해 인생 2막을 열 수 있다고 할 수 있을만큼 큰 사건과 이슈가 일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7회 정도의 대본을 봤는데 골수팬들이 기대하시던 쫀쫀한 코미디와 페이소스가 있다"라며 "초심으로 돌아간 느낌을 느낄 수 있다. 정말 자신감이 있다"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또 "'막영애'의 초심인 '평범한 여성이 직장에서 살아가는 에피소드'를 비롯해 결혼 생활까지 보여드리게 됐다"라며 "영애의 삶에 대한 변화를 보시고 공감대를 느끼실 것"이라고 말했다.

'막돼먹은 영애씨 16'은 2007년 4월 첫 방송된 이후 롱런하고 있는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다.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이영애(김현숙)가 불혹을 맞이해 인생 2막을 열면서 펼쳐지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여성의 삶을 현실적으로 담아낸다. 오는 12월 4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