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병지 교통사고 뒤늦게 알려져 "다리 마비 왔는데…"

입력 2017-11-29 09:43:33 | 수정 2017-11-29 09:43: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병지 교통사고 / 사진=엑스포츠뉴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김병지 교통사고 / 사진=엑스포츠뉴스 제공


전 축구 국가대표 선수 김병지 해설위원이 교통사고로 입원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27일 김병지는 SNS를 통해 "교통사고로 입원했다. 허리디스크 파열로 수술했다"면서 안전운전을 당부하며 사고 소식을 전했다.

또 그는 "걱정이 되는건 킥이 되어야 아이들 가르칠 수 있는데..."라며 "다리에 마비가 왔는데 감각이 돌아오지 않는다"고 덧붙여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김병지 교통사고 입원 / 김병지 페이스북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김병지 교통사고 입원 / 김병지 페이스북 캡처


한편, 김병지는 K리그 최다출전자(706경기)이자 한국 축구 골키퍼의 전설로 불린다. 그는 2016년 은퇴한 뒤 축구 해설위원 및 축구 교육자로 활동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